이번엔 정말?…'애플, 2024년 첫 폴더블폰 내놓을 듯'

애플의 신제품 사양을 정확히 예측하는 것으로 유명한 궈밍치 대만 TF인터내셔널증권의 애널리스트는 20일(현지시간) 내놓은 메모에서 이같이 전망했다고 경제매체 CNBC가 보도했다.궈밍치 애널리스트는 이 메모에서 애플이 내년에 프리미엄 모델인 '프로' 모델의 전면 디스플레이 상단에 현재의 직사각형 노치(움푹 패인 부분) 대신 동그란 구멍 형태의 디자인을 적용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이 자리는 셀카 등을 찍을 때 쓰이는 전면 카메라가 설치된 장소인데 노치 형태로 디자인되면서 화면을 많이 가린다는 지적을 받아왔다.궈밍치는 또 프로 모델에 지금보다 선명도가 높은 48메가픽셀 광각 카메라가 탑재될 수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5세대 이동통신(5G)을 장착한 아이폰 SE를 포함해 새로운 저가형 아이폰이 출시될 수도 있다고 궈밍치는 전망했다. 최고가 모델인 아이폰 프로 맥스와 똑같은 6.7인치 화면을 가졌지만 더 값싼 아이폰이 나올 수 있다는 것이다.궈밍치는 또 2023년 하반기에는 디스플레이 아래에 들어가는 지문 인식장치가 나올 것으로 예상했다. 종전의 아이폰 지문 스캐너는 홈버튼과 통합된 형태였는데 이렇게 되면 매끈한 디스플레이에 손가락을 대 인식하는 방식이 될 것으로 보인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215/0000985799?sid=105
사용자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