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또 한국 외면했다…'피트니스+' 출시국서 제외

20일 업계에 따르면 애플은 지난 15일 오전 2시(한국시간) 아이폰13 언팩(공개 행사)을 열고 피트니스플러스를 업데이트 한다고 발표했다.애플의 피트니스플러스는 애플 생태계 기반으로 개발된 운동관리 서비스다. 아이폰, 아이패드 등으로 피트니스플러스의 운동 콘텐츠를 보면서 따라하면 손목에 찬 애플워치가 운동량을 측정해준다. 운동 시간, 운동량을 재량에 따라 정할 수 있고 콘텐츠도 1200여개 정도 된다.이번 콘텐츠에는 필라테스가 새롭게 추가됐다. 매주 새로운 명상 가이드 콘텐츠도 나오고 애플워치7의 '마음 챙기기' 어플리케이션(앱)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스키, 스노우보드 같은 겨울 운동을 위한 콘텐츠도 새로 만들어진다. 함께 화상을 보며 운동하는 그룹 운동 기능도 추가됐다.  하지만 이번에도 한국은 공식 출시 국가에서 빠졌다. 애플은 피트니스플러스 서비스 국가를 기존 6개에서 15개국으로 확대하면서 브라질, 멕시코, 포르투갈, 프랑스, 독일, 인도네시아, 이탈리아 등을 포함시켰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001&oid=015&aid=0004606725
사용자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