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3 디스플레이, 삼성·LG가 책임진다

삼성·LG디스플레이, 7대 3 비율로 애플 공급…中 BOE는 실패... 중국 업체 BOE도 아이폰13 초기 물량을 확보하려 했지만 기술 문제에 발목을 잡힌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은 아이폰12 OLED 패널 역시 모두 한국 기업으로부터 가져다썼다. 삼성디스플레이가 프로와 미니, LG디스플레이가 일반형에 넣었다. 업계 관계자는 “BOE도 아이폰13 공급에 도전했지만 실패하고 리퍼브(교체) 제품에만 넣는 것으로 안다”며 “삼성디스플레이 70%, LG디스플레이 30% 점유율로 애플 아이폰 디스플레이를 책임지는 모양”이라고 말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hm&sid1=105&oid=092&aid=0002234117
사용자댓글